close_btn
new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4.02.16] JYJ, 일본 에이벡스와 법적 합의 마무리 "일본 활동 청신호"

JYJ, 일본 에이벡스와 법적 합의 마무리 "일본 활동 청신호"

기사입력 2014-02-16 11:31 | 최종수정 2014-02-16 14:51

 

 

[enews24 전수미 기자] JYJ의 일본 활동에 길이 열렸다.

 

JYJ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16일 공식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C-JeS(JYJ)와 AVEX는 양자간에 지금까지 발생했던 모든 법적인 분쟁을 종료하는 것에 합의했습니다. C-JeS(JYJ)와 AVEX는 향후 양자의 활동에 각각 일절 간섭하지 않을 것 입니다"라고 밝혔다.

 

JYJ의 일본활동과 관련한 일본 에이벡스와의 분쟁과 관련하여, 지난 해 1월 일본 동경지방재판소는 에이벡스에게 JYJ의 일본 내 독점 매니지먼트권을 주장하는 등의 행위를 금지하고 JYJ의 소속사인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에 약 6억 6천만엔(당시 한화로 약 78억 원)의 손해배상금을 지급하라는 판결을 내린바 있다. 

 

관계자는 "지난해 승소 이후 에이벡스는 이에 항소 하였고, 결국 동경고등재판소의 적극적인 중재로 양측의 합의를 도출했다"고 밝혔다.

 

JYJ는 2009년 11월 SM에 대한 전속계약효력정지 가처분을 받은 후,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2010년 2월경 에이벡스사와 전속계약을 체결 했다. 

 

하지만 활동 범위와 관련하여 양측의 의견이 충돌되자, 에이벡스는 2010년 9월경 일방적인 계약 중지를 통보했고 씨제스는 에이벡스에 대해 전속계약해지를 통지하고 일본 내 독자적인 활동을 진행했다. 그 후 에이벡스는 JYJ에 대한 일본 내 독점 매니지먼트 권한이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JYJ측이 일본 법원에 방해행위 등 금지 및 손해배상 등을 청구했고, 작년 1월 1심 승소 판결을 이끌어 낸 데 이어, 마침내 법원을 통해 최종 합의가 이루어진 것이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백창주 대표는 "일본 사법부가 JYJ의 일본활동을 보장하는 내용의 1심 판결과 2심 합의를 이끌어준 것에 감사 드린다. 이것으로 일본 활동과 관련된 모든 분쟁을 마무리 짓게 되었다. 에이벡스와 JYJ의 활동에 일절 간섭 하지 않기로 합의한 만큼 앞으로 JYJ의 일본 활동이 법적으로도 보장되었음을 공식적으로 확인되었다는 점에 가장 의미가 있다. JYJ멤버들의 길고 긴 법적 분쟁이 모두 마무리 되어 기쁘게 생각하고 앞으로 일본 팬들을 더 자주 그리고 더 가까이 무대를 통해 만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사진=eNEWS DB

 

전수미 기자 jun@enews24.net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6&oid=404&aid=0000057102


뉴스 (NEWS)

사태 관련 주요 뉴스들 모음

List of Articles
추천 수 제목 조회 수
0 [2014.02.16] JYJ, 일본 에이벡스와 법적 합의 마무리 "일본 활동 청신호" 362
0 [2013.07.24] SM 엔터, “JYJ 방해 행위 한 적 없다… 법적 대응 검토”(전문) 814
0 [2013.07.24] JYJ가 주장하는 ‘슈퍼갑의 횡포’, 과연 무엇일까 804
1 [2013.07.24] '아이돌그룹 JYJ 활동방해' SM에 시정명령 833
2 [2013.02.27] JYJ, 화장품 관련 사업을 추진하면서 전 소속사와 갈등이 시작됐음을 인정 3194
0 [2012.11.28] JYJ, 자유의 몸 됐다..SM과 분쟁 합의로 마무리(종합) 1495
0 [2012.11.28] '분쟁끝' 동방신기, 5인 재결합 가능성 이젠 '제로' 1525
1 [2011.12.30] 7억엔의 계약금, 불가해한 움직임의 뒤에 있던 에이벡스의 기대란?  중대 자료로부터 본 「동방신기·JYJ 분열 재판」의 심층 3508
0 [2011.10.21] 아사히 웹진 칼럼 - 5명의 재결합을 원하지 않는 팬이 있는 이유 file 3330
0 [2011.10.07] 공정위, 지난 3월 SM 현장조사.. 이달중 결론 3559
0 [2011.09.23] GQ 10월호 아이돌 가부장제 3273
2 [2011.04.19] "화장품 사업이 본격적으로 진행되기 시작하면서 여러문제가 불거지기 시작했다." file 225
0 [2011.01.28] [스타 인터뷰] 동방신기와 JYJ, 그들의 전혀 다른 시선 1628
0 [2010.12.28] JYJ “노예계약도 화장품 사업도 본질은 아니다” 1631
0 [2010.12.20] JYJ, “크리스마스? 셋이 막창에 소주 한잔할 듯” 3196
0 [2010.09.16] '퇴출' 동방신기 3인 '돈벌이에 급급..독단적 행동도?' 1274
0 [2010.07.30] SM, 동방 3인 투자사 회장 '무고죄·명예훼손죄' 고소 1778
0 [2010.06.17] 검찰 "동방신기 세 멤버, 화장품 회사와 깊은 관련 가능성" 1221
0 [2010.06.17] 검찰 "동방신기 3인, 화장품社와 깊은 관련"…SM 무혐의 8911
0 [2010.06.17] SM, 동방3인 화장품회사 명예훼손 고발에 ‘무혐의 처분’ 2833
2 [2010.06.17] SM, '동방3인' 관련 명예훼손 무혐의 1073
0 [2010.06.17] SM, '동방 3인 화장품' 명예훼손 무혐의 1090
0 [2010.05.29] 동방신기, 호랑이굴 들어가나..팬들 ‘안절부절’ 824
0 [2010.05.27] 동방신기 3인, 권상우 전 매니저와 어떤 관계? 891
0 [2010.05.27] 동방신기 3인, SM 버리고 ‘구속 전과’ 권상우 前 매니저와 손잡아 844
0 [2009.12.03] 아이돌그룹 ‘동방신기’ 전속계약 효력정지 첫 가처분 승소 임상혁 변호사 1 3473
2 [2009.11.02] 윤호, 창민 父 기사 1319
0 [2009.11.02] SM "동방신기3인의 이번 소송은 대국민 사기극" (전문) 1 616
0 [2009.10.30] 동방신기 3인 "다음주 주말 본소송 시작할 듯" 519
0 [2009.10.27] 동방신기 3인, SM상대 본소송 제기 “좀더 쉰 후 자유활동 할터” 501
0 [2009.10.27] 동방신기 3인 측 "2주 내 계약무효·수익분배 본안 소송" 474
0 [2009.07.07] `장자연 비극 막도록` 연예인 표준계약서 제정 355
2 [2009.04.28] `박유천 이사, 김준수 사장` 동방신기, 화장품 회사 CEO 변신 file 1120
1 [2008.09.25] '정극도전' 영웅재중 "동방신기 안에서 개인활동" 296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