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_btn
new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뷰어로 보기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0.05.27] 동방신기 3인, 권상우 전 매니저와 어떤 관계?

동방신기 3인, 권상우 전 매니저와 어떤 관계?



B씨 설립한 CjeS, 시아준수 솔로 앨범 제작
사실상 매니저 담당… 새 관계 맺은 정황 나와


기사 이미지
시아준수의 솔로앨범 CD, 제작사 CjeS의 로고가 선명하다. 스포츠월드DB

영웅재중, 시아준수, 믹키유천을 돌봐주는 세력이 누구일까.

이들 동방신기 3인이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SM)에 전속계약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했을 때부터 연예가에서는 ‘백그라운드’가 주목받았다. 아무런 배경 없이 거대 연예기획사 SM과의 대결을 감행하지는 않았을 것이라는 당연한 추측이다. 한류스타 권상우의 전 매니저였던 B씨가 이들의 매니저를 담당하고 있다는 정황이 연예가에서는 일반적으로 받아들여졌다. 당시 3인과 관련된 언론플레이를 B씨가 담당했다.

소송에서 일부 승소한 3인이 CF촬영, 음악시상식 참석 등 치밀하게 계획한 듯 독자행동에 나서자 의문은 확신으로 바뀌었다. 현재 3인은 일본 최대 규모의 엔터테인먼트그룹 에이벡스(AVEX)를 통해 유닛 활동에 나서고 있다.

그런데 SM과의 소송도 현재진행형이다. 소송이 결론 지어지기 전까지 3인은 다른 기획사와 전속계약을 맺을 수 없다.

지난 17일 서울지방법원에서 열린 공판에서 SM 측 변호인은 “현재 3인은 일본 에이벡스와 계약관계가 있는데, 이것은 3인만의 힘으로는 할 수 없다. 매니지먼트 하는 기획사가 있어서 (에이벡스와) 임대계약을 한 것이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3인 측은 답변을 하지 않았다.

그런데 최근 시아준수가 일본에서 솔로앨범을 발매하자 SM 주장의 근거가 나왔다. CD를 제작한 CjeS는 바로 문제의 B씨가 설립한 엔터테인먼트 회사. 이는 또 다른 논란을 야기하고 있다.

B씨는 과거 권상우 협박사건으로 연예계에 파문을 일으켰던 인물이다. B씨는 자신의 배후에 거물급 조직폭력배가 있다는 사실을 과시하면서, 권상우가 자신과 전속계약을 맺지 않으면 언론에 권상우의 사생활을 폭로하겠다고 협박해 각서를 쓰게 한 혐의로 실형을 선고받아 구속됐다.

B씨는 출소 후 다시 엔터테인먼트 사업에 뛰어들었다. 그리고 영웅재중, 시아준수, 믹키유천과 관계를 맺고 있다는 정황이다. SM을 악덕 회사로 규정하며 뛰쳐나간 3인이 새롭게 관계를 맺은 인물이 조직폭력배 출신이라고 알려진 B씨라는 사실은 충격적이다.

스포츠월드 김용호 기자 cassel@sportsworldi.com


http://news.nate.com/view/20100527n03904





뉴스 (NEWS)

사태 관련 주요 뉴스들 모음

List of Articles
추천 수 제목 조회 수
0 [2014.02.16] JYJ, 일본 에이벡스와 법적 합의 마무리 "일본 활동 청신호" 362
0 [2013.07.24] SM 엔터, “JYJ 방해 행위 한 적 없다… 법적 대응 검토”(전문) 814
0 [2013.07.24] JYJ가 주장하는 ‘슈퍼갑의 횡포’, 과연 무엇일까 803
1 [2013.07.24] '아이돌그룹 JYJ 활동방해' SM에 시정명령 833
2 [2013.02.27] JYJ, 화장품 관련 사업을 추진하면서 전 소속사와 갈등이 시작됐음을 인정 3193
0 [2012.11.28] JYJ, 자유의 몸 됐다..SM과 분쟁 합의로 마무리(종합) 1495
0 [2012.11.28] '분쟁끝' 동방신기, 5인 재결합 가능성 이젠 '제로' 1524
1 [2011.12.30] 7억엔의 계약금, 불가해한 움직임의 뒤에 있던 에이벡스의 기대란?  중대 자료로부터 본 「동방신기·JYJ 분열 재판」의 심층 3507
0 [2011.10.21] 아사히 웹진 칼럼 - 5명의 재결합을 원하지 않는 팬이 있는 이유 file 3330
0 [2011.10.07] 공정위, 지난 3월 SM 현장조사.. 이달중 결론 3558
0 [2011.09.23] GQ 10월호 아이돌 가부장제 3268
2 [2011.04.19] "화장품 사업이 본격적으로 진행되기 시작하면서 여러문제가 불거지기 시작했다." file 218
0 [2011.01.28] [스타 인터뷰] 동방신기와 JYJ, 그들의 전혀 다른 시선 1625
0 [2010.12.28] JYJ “노예계약도 화장품 사업도 본질은 아니다” 1628
0 [2010.12.20] JYJ, “크리스마스? 셋이 막창에 소주 한잔할 듯” 3194
0 [2010.09.16] '퇴출' 동방신기 3인 '돈벌이에 급급..독단적 행동도?' 1273
0 [2010.07.30] SM, 동방 3인 투자사 회장 '무고죄·명예훼손죄' 고소 1774
0 [2010.06.17] 검찰 "동방신기 세 멤버, 화장품 회사와 깊은 관련 가능성" 1220
0 [2010.06.17] 검찰 "동방신기 3인, 화장품社와 깊은 관련"…SM 무혐의 8911
0 [2010.06.17] SM, 동방3인 화장품회사 명예훼손 고발에 ‘무혐의 처분’ 2831
2 [2010.06.17] SM, '동방3인' 관련 명예훼손 무혐의 1073
0 [2010.06.17] SM, '동방 3인 화장품' 명예훼손 무혐의 1089
0 [2010.05.29] 동방신기, 호랑이굴 들어가나..팬들 ‘안절부절’ 822
0 [2010.05.27] 동방신기 3인, 권상우 전 매니저와 어떤 관계? 890
0 [2010.05.27] 동방신기 3인, SM 버리고 ‘구속 전과’ 권상우 前 매니저와 손잡아 843
0 [2009.12.03] 아이돌그룹 ‘동방신기’ 전속계약 효력정지 첫 가처분 승소 임상혁 변호사 1 3472
2 [2009.11.02] 윤호, 창민 父 기사 1312
0 [2009.11.02] SM "동방신기3인의 이번 소송은 대국민 사기극" (전문) 1 614
0 [2009.10.30] 동방신기 3인 "다음주 주말 본소송 시작할 듯" 518
0 [2009.10.27] 동방신기 3인, SM상대 본소송 제기 “좀더 쉰 후 자유활동 할터” 499
0 [2009.10.27] 동방신기 3인 측 "2주 내 계약무효·수익분배 본안 소송" 473
0 [2009.07.07] `장자연 비극 막도록` 연예인 표준계약서 제정 352
2 [2009.04.28] `박유천 이사, 김준수 사장` 동방신기, 화장품 회사 CEO 변신 file 1118
1 [2008.09.25] '정극도전' 영웅재중 "동방신기 안에서 개인활동" 295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